노홍철-김용만 만남에 근황 관심 쏠려···“지난달 집행유예 종료”

등록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 공유하기

thumbanil 이미지 확대
노홍철-김용만 만남에 근황 관심 쏠려. 사진=(위)온라인 커뮤니티, (아래)정태우 SNS

방송인 노홍철과 김용만이 FNC엔터테인먼트(이하 FNC)와 최근 만남을 가졌다는 사실이 알려지면서 그들의 근황에 대한 관심이 증폭됐다.

앞서 한 매체는 지난 16일 “FNC가 최근 노홍철과 김용만을 잇따라 만났다”고 보도했다. 이에 대해 FNC측은 “노홍철 김용만과 최근 만남을 가진 것은 사실이지만 계약과 관련된 이야기를 나눈 건 아니다”고 전했다.

14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노홍철의 근황 사진이 공개됐다. 사진 속 노홍철은 수염을 기른 채 휴대전화를 보고 있는 모습이다.

노홍철은 지난해 11월 음주운전 단속에 적발돼 출연 중이던 모든 프로그램에서 하차하고 자숙 중이다.

노홍철은 지난해 11월, 서울 강남구 논현동 근처에서 음주운전 단속에 적발된 후 무한도전을 포함한 모든 프로그램에서 하차하고 현재 자숙 중이다.

김용만은 지난 2013년 지난 2013년 6월 열린 불법 도박 혐의에 관한 선고공판에서 징역 8월에 집행유예 2년, 사회봉사 120시간을 선고받았으며 지난달 집행유예가 종료된 바 있다.

배우 정태우는 지난해 자신의 SNS를 통해 김용만과 함께 찍은 사진을 게재하기도 했다. 김용만은 도박사건 이후 봉사 활동을 하던 중 깊은 신앙심을 가지게 되었다며 뉴욕의 한 교회에서 간증의 말을 전하기도 했다.

김선민 기자 minibab3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 공유하기

관련태그

#노홍철 #김용만
ad
최상단상단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