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은행, 기업디지털채널 개편···해외직접투자 신고 등 지원

등록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 공유하기

thumbanil 이미지 확대
사진=기업은행 제공
기업은행이 소비자 경험 혁신과 디지털 전환 가속화를 위해 기업인터넷뱅킹, 기업스마트뱅킹을 개편했다고 22일 밝혔다.

기업디지털채널 개편은 소비자와의 설문, 인터뷰 등을 통해 이뤄졌다. ▲이용자별 맞춤화면 설계 ▲주요 안내 통합알림 기능 ▲기업자산관리서비스 등 혁신 서비스를 신설해 편의성을 개선했다고 은행 측은 설명했다.

기업은행은 인터넷뱅킹과 스마트뱅킹에 ▲QR코드 모바일 반복 해외송금 ▲외화송금 증빙서류 간편제출 ▲해외직접투자 신고 ▲사업자 카드 발급 ▲법인 비대면계좌개설(12월) 등 업무도 추가했다.

아울러 기업은행은 다른 채널의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IBK 박스', '아이원 잡(i-ONE JOB)', '소상공인 경영지원서비스' 등 회원 로그인 연계 서비스를 구축했다. 나아가 터치 없이도 음성인식 기술을 활용해 업무를 볼 수 있는 제로터치뱅킹, 인증절차 간소화를 위한 디지털OTP 등도 지원한다.

이밖에 기업은행은 보안도 강화했다. 소비자의 마스터 계정인 관리자가 뱅킹 이용시간을 설정할 수 있는 기능을 추가하고 이체 등 거래 실행의 결재 기능을 고도화해 중소기업의 내부 자금통제 기능 강화를 돕는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소비자에게 최고 수준의 사용자 경험을 제공할 수 있도록 기업디지털 플랫폼 기반을 구축했다"면서 "앞으로도 '쉽고 빠르고 안전한 디지털 IBK' 달성을 위한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해 소비자 가치 실현을 위해 노력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차재서 기자 sia041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 공유하기

관련기사

더보기
ad
최상단상단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