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태원의 SK, 2025년 ‘그린’ 사업에 14.4조 투자···35兆 성장

등록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파이낸셜 스토리 투자자 간담회’ 중장기 전략 공개
대체에너지 9.5조·클린솔루션 4조 등 투자 계획 밝혀

thumbanil 이미지 확대
SK는 최태원 회장 주도 아래 첨단소재, 바이오, 에너지, 디지털 등 4대 핵심 사업 중심으로 관계사별로 파이낸설스토리 및 ESG 전략을 실행하고 있다.
최태원 SK그룹 회장이 그린(에너지)·첨단소재·바이오·디지털 등 4대 핵심사업 중 그린 사업에 14조원을 투입하는 중장기 성장 비전을 제시했다. 현재 6조원 수준인 그린 사업을 향후 35조원 규모로 키워 SK를 글로벌 종합 그린사업 전문투자 기업으로 성장시킨다는 목표다.

SK는 오는 2025년까지 그린 관련 사업에 총 14조4천억원 투자가 예상된다고 14일 공시했다.

SK는 이날 기관투자자 및 애널리스트 대상의 ‘파이낸셜 스토리 투자자 간담회’를 열고 그린 사업의 중장기 성장전략을 공유했다.
사업부문별 투자비를 보면 ▲대체에너지(New Energy) 9조5천억 ▲클린 솔루션(Clean Solution) 4조원 ▲이산화탄소 처리(Carbon Mgmt.) 6천억원 ▲지속가능 식품(Sustainable Food) 3천억원 등이다.

SK 관계자는 “그린 사업에 14조원 투자 규모가 공개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라며 “SK 지주사와 SK 자회사를 포함한 연결 기준 투자비”라고 설명했다.

SK는 투자에 대한 기대 효과로 ▲고성장 그린 기술 선점 및 사업화를 통한 기업가치 제고 ▲주주가치 극대화 ▲온실가스 및 오염물질 감축 가속화로 SK그룹 및 국가 탄소중립 달성 기여 등을 꼽았다.

SK는 대체에너지 사업에 글로벌 재생에너지 및 에너지솔루션 투자와 함께 국내 수소 및 연료전지 생산·판매를 확대한다. 세부적인 투자 금액은 수소 28만톤 생산 등 수소·연료전지 4조4천억원, 국내외 재생에너지 7GW(기가와트) 개발 등 재생에너지 3조7천억원, 미국 에너지저장장치(ESS) 사업 확대 등 에너지솔루션 1조4천원이다. 이를 통해 현재 7100억원 매출 수준을 2025년 6조5천억으로 끌어올릴 계획이다.

클린솔루션 사업은 그룹 내 관련 자산을 기반으로 밸류업을 위한 혁신기술 선제 투자 및 글로벌 거점 확보에 집중한다. 국내 2조5천억원, 미국·유럽 5천억원 등 4조원을 집행해 2025년 매출액 3조6천억원을 달성한다는 계획이다.

탄소 처리 사업은 친환경성 및 경제성을 동시에 중촉 가능한 글로벌 탄소 포집·활용(CCU) 포트폴리오 확보, 독자적 사업화 기반을 구축한다. 기술확보에 4천억원 등 6천억원을 계획했다.

지속가능 식품 사업은 영역 내 유망 선도업체 선별 투자 및 아시아 시장 진출 기반을 구축키로 했다. 신규 제품의 상업화 실현 업체 중심 투자, 아시아 생산·판매 합작법인 투자 등에 1800억원을 포함해 3100억원을 투자한다. 관련 사업의 2025년 매출 계획은 2조5천억원이다.

SK의 그린 사업은 현재 대체 에너지 5조4천억원, 클린솔루션 5천억원 등 6조원 수준이다. 투자를 통한 미래 그린 사업 부문은 35조원 규모로 키운다. 대체에너지 28조1천억원, 클린솔루션 5조4천억원, 지속가능식품 9천억원, 탄소처리 6천억원 등의 매출 창출을 전망했다.


김정훈 기자 lennon@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관련기사

관련태그

#SK #최태원
ad
엘지유플러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