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3Q 영업익 7조8000억원···전년비 5.55%↑(상보)

등록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 공유하기

삼성전자가 올해 3분기 49조원의 매출을 올려 7조800억원의 영업이익(잠정실적)을 기록했다고 7일 밝혔다.

매출액은 지난해보다 5.19% 감소했고 영업이익은 5.55% 증가했다. 전 분기보다는 매출액과 영업이익이 각각 3.81%, 4.18% 감소했다.

앞서 삼성전자는 지난 2분기에 2014년 1분기 이후 9분기 만에 8조원대 영업이익을 올렸지만 이번 분기에는 갤럭시노트7 배터리 문제로 대량 리콜을 진행하면서 2분기 연속 8조원대 영업이익을 이어가지 못했다.

다만 금융정보제공업체 에프앤가이드의 증권사 영업이익 전망치 평균(컨센서스, 6일 기준)인 7조4393억원보다 3000억원 이상 웃도는 수치를 기록했다.

일부 업계와 증권가에서는 삼성전자가 1조원 안팎의 일회성 손실에도 반도체와 디스플레이(DP) 사업 등에서 수익성을 끌어올려 손실을 일정 정도 만회한 것으로 분석했다.

소비자가전(CE) 부문 역시 계절 가전 성수기와 프리미엄 가전 판매 호조로 지난 2분기에 이어 3분기에도 약 1조원에 가까운 영업이익을 올린 것으로 알려졌다.


이선율 기자 lsy011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 공유하기
ad
최상단상단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