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닥본사 드라마가 온다”··· 유승호, ‘상상고양이’로 브라운관 복귀

등록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 공유하기

thumbanil 이미지 확대
유승호 / 사진=MBC에브리원 '상상고양이'

배우 유승호가 브라운관에 복귀한다.

8일 MBC에브리원에 따르면 오는 11월 방송되는 힐링드라마 '상상고양이'를 통해 유승호가 시청자와 만난다.

아역 시절부터 남다른 연기력으로 각종 작품을 통해 존재감을 드러낸 유승호는 다른 남자 연예인들의 행보와 달리 제 나이에 군입대에서 성실한 군복무 태도가 알려지면서 개념 연예인이라는 호칭을 받고 있다.

군제대 후 훈훈한 외모와 남자로서의 카리스마까지 겸비하게 되면서 차세대 주자로 급부상한 유승호라 제대 후 복귀작에 많은 관심이 쏠리고 있었던 터.

유승호가 제대 후 첫 복귀작으로 선택한 MBC에브리원 '상상고양이'는 고양이와 인간의 동거를 다룬 인기 웹툰 '상상고양이['를 원작으로 한 국내 최초 고양이 소재 드라마. 유승호와 고양이가 만들어낼 특급 비주얼로 큰 기대를 모으고 있다.

각자 다른 상처를 가진 인간과 고양이가 함께 살아가며 서로의 아픔을 치유해 나가는 이야기를 인간이 생각하는 고양이, 고양이가 생각하는 인간의 내면을 세밀하게 묘사해 재미와 함께 잔잔한 감동을 선사할 예정이다.

유승호가 연기하게 될 현종현 캐릭터는 웹툰작가 겸 서점 아르바이트생으로, 자신의 길을 가는 꿈 많은 청년이지만 꺾이지 않는 고집과 자기중심적인 성격으로 문제를 겪는 인물이다. 그가 유일하게 마음을 여는 반려묘 복길에게 위로받고 복길을 위해 생계를 이어나가는 입체적인 캐릭터를 연기할 예정이다.

평소 자신이 고양이와 함께 찍은 사진을 올리며 애묘인으로 널리 알려진 유승호가 고양이와 선보이는 첫 연기 도전에 더욱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한편 MBC에브리원 '상상고양이'는 11월 말 방송 예정이다.

이이슬 기자 ssmoly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 공유하기

관련기사

더보기
ad
최상단상단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