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금융투자, 3분기 순이익 1155억···누적 2800억 돌파

최종수정 2020-10-23 16:57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글자 크기 확대

하나금융투자가 올해 3분기 연결기준 1155억원의 순이익을 올리며 1년 전보다 큰 폭 성장했다. 3분기까지 누적 순이익은 2800억원을 시현하며 성장세를 유지했다.

하나금융투자는 23일 올해 3분기 실적 발표를 통해 이같이 밝혔다. 3분기 연결기준 영업이익은 1375억원으로 전년동기대비 118.47% 늘었고, 당기순이익은 1154억5100만원으로 96.9% 증가했다.
3분기엔 자산관리(WM) 부문과 투자은행(IB) 부문이 실적을 견인한 것으로 나타났다. 시장 호조로 거래대금이 증가하며 증권 중개 수익이 늘었고, 해외주식 등 해외부문 수익이 꾸준히 증가하고 비대면 마케팅을 강화하며 WM부문 호조가 지속됐다.

IB부문에선 코로나19 위기에 대응하기 위한 국내 우량 딜 비중을 확대했고 강점 분야인 해외대체투자 분야에서 운용사(GP)로 참여하는 등 신사업 확대에 집중한 결과라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다만 3분기 매출은 1조6577억원으로 1년 전보다 8.3% 감소했다.
허지은 기자 hur@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관련 태그 #하나금융투자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엘지유플러스
  • 페이스북 바로가기
  • 유튜브 바로가기
  • 네이버포스트 바로가기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민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