딜라이브 노조 “회사 매각 적극 협력할 것”

최종수정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희망연대노동조합 딜라이브 지부가 회사 매각 작업에 적극 찬성하고 협력하겠다는 입장을 내비췄다.

희망연대노동조합 딜라이브지부는 딜라이브와 지난 14일 임금협상을 포함한 2020년 단체협상을 잠정합의했다고 15일 밝혔다.

노조 측은 “유료방송시장의 경쟁이 갈수록 심화되고 IPTV를 중심으로 미디어 시장 경쟁 구도가 재편되고 있는 상황에서 노조도 회사발전과 경영을 위해 협조할 것”이라며 “딜라이브 매각이 노사가 윈윈할 수 있어 동종업체인 통신3사를 포함해 딜라이브 매각에 반대하지 않는다”고 밝혔다.
이어 “딜라이브 매각에 긍정적 영향을 미칠 수 있도록 최대한 협조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양측은 이날 2020년 단체교섭을 잠정합의하면서 6년 연속 무분규 협상을 이어가게 됐으며, 또한 업무개선 TF를 발족시켜 업무개선 활동을 확대하기로 했다.

이어진 기자 lej@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엘지유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