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 ‘사랑의 집 고치기’ 농가희망봉사단, 전남 영광에서 봉사활동 실시

최종수정 2020-08-06 18:46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글자 크기 확대

전남 영광·함평 관내 농가 수리 및 가전제품 지원 등

농협 ‘사랑의 집 고치기’ 농가희망봉사단·전남농협 봉사단 봉사활동 모습
농협중앙회(회장 이성희)의 사랑의 집고치기 ‘농가희망봉사단’(단장 정재호 인사총무부장)과 전남농협(본부장 김석기) 봉사단원 40여명은 전남영광군 관내 고령의 저소득 농가를 대상으로 사랑의 집 고치기 봉사활동을 실시하고, 사랑의 PC, 공기 제균 청정기 등 전자제품과 방역용품 및 생활용품을 농가와 영광군 용산 마을회관에 기증했다.

이 날 봉사활동과 함께 용산마을회관 근처에서 열린 2020년 농협 농가희망봉사단 발대식에는 이개호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위원장, 김준성 영광군수, 최은영 영광군의회 의장, 이성희 농협중앙회장 등이 참석해 봉사단원을 격려하고 농가 주변 환경정리 등 봉사활동에도 참여했다.

농협 사랑의 집고치기 농가희망봉사단은 건축, 전기, 기계 등 전문 기술을 보유한 농협 직원들이 2005년 자발적으로 결성하여 매월 전국을 순회하며, 지금까지 총 인원 8,100여명이, 728가구를 대상으로 노후 주택 수리, 보일러 및 급수배관 교체, 전기배선·등교체 등 무료 봉사활동을 실시하여 고령 농업인, 다문화 가정, 소년 소녀 가정에 새로운 보금자리를 마련해 줬다.
농협중앙회 이성희 회장은 “농협은 창립이후 농업인 복지증진과 지역사회 발전을 위해 이번 사랑의 집 고치기 봉사활동을 비롯한 농업인 행복콜센터 운영, 농업인행복버스 운행, 농촌다문화가정 지원 등 농업인의 복지향상에 지속적으로 노력해 왔다”며 “앞으로도 농업인과 지역주민이 피부로 느낄 수 있는 다양한 나눔경영활동 실시로 농업인과 고객으로부터 신뢰받는 농협이 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전남 영광 불갑면 용산마을 정영섭 이장과 주민들은 “고령이고 경제적으로 어려워 집이 오래돼도 수리하지 못하고 불편한 생활을 하는 주민을 볼 때마다 안타까웠는데 이번에 농협에서 집고치기 봉사활동을 해줘서 마을이 더욱 생기가 넘치게 되었다”며 고마움을 전했다.

호남 김재홍 기자 hong9629@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엘지유플러스
  • 페이스북 바로가기
  • 유튜브 바로가기
  • 네이버포스트 바로가기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민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