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미시, 전천후 다목적 강당 ‘옥성문화센터’ 개관

최종수정 2020-07-03 17:33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글자 크기 확대
사진제공=구미시

구미시(시장 장세용)는 지난 2일, 옥성면 주아리 154-1에 위치한 옥성문화센터에서 주민 등 1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개관식을 가졌다.

구미시추모공원(화장장)을 옥성면 농소리에 유치하면서 화장시설유치지역 주민지원사업으로 2015년 계획했으며, 주민들의 다양한 의견을 반영해 전천후 시설로 지어졌으며, '옥성문화센터'라는 명칭도 주민들의 투표를 통해 정했다.
옥성문화센터는 옥성면행정복지센터 부지 내에 위치하며, 26억4,700만원의 시비를 투입해, 연면적 998㎡ 지상2층의 다목적강당으로 1층에는 방송, 조명 시스템을 갖춘 작은 무대와 배드민턴 경기장 3면 크기의 실내체육관과 2층에는 문화강좌, 회의 등을 할 수 있는 회의실, 사무실 등을 갖추었다.

장세용 시장은 “옥성문화센터는 전천후 시설인 만큼 어떤 날씨에도 구애받지 않고 주민화합의 공간으로 다양하게 활용, 옥성면 주민들의 건강증진 및 복지향상에 크게 기여 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홍성철 기자 newswaydg@naver.com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관련 태그 #대구 #경북 #홍성철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엘지유플러스
  • 페이스북 바로가기
  • 유튜브 바로가기
  • 네이버포스트 바로가기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민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