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기 농협은행장에 손병환 지주 부사장 내정

최종수정 2020-03-17 14:57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글자 크기 확대
지난해 농협금융 본사에서 열린 ‘자산운용 전략회의’에 참석한 손병환 부사장(오른쪽 2번째) 사진=NH농협금융지주 제공

손병환 농협금융지주 경영기획부문장(부사장)이 농협은행을 이끌게 됐다.

17일 농협금융은 임원후보추천위원회(임추위)가 이날 오전 회의를 열고 손병환 부사장을 농협은행장 단독 후보로 내정했다고 밝혔다.
이준행·이기연·박해식·이진순 사외이사, 정재영 낙생농협 조합장(비상임이사) 등으로 구성된 임추위는 오는 20일 손 부사장을 대상으로 인터뷰를 갖고 자격 검증을 마친 뒤 그를 후보로 추천할 예정이다.

손 부사장은 오는 24일 열리는 농협은행 임시 주주총회를 거쳐 행장으로서의 임기를 시작하게 된다.

1962년생인 손 부사장은 진주고등학교와 서울대학교 농업교육학과를 졸업한 뒤 1990년 농협중앙회에 입사한 인물이다. 이후 스마트금융부장, 기획실장, 농협미래경영연구소장 등을 거쳐 2019년부터 지주 사업전략부문장을 역임해왔다.
차재서 기자 sia0413@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엘지유플러스
  • 페이스북 바로가기
  • 유튜브 바로가기
  • 네이버포스트 바로가기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민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