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에셋대우 AI 금융서비스 가입자 20만명 돌파

최종수정 2020-01-22 15:47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글자 크기 확대
미래에셋대우는 22일 인공지능(AI) 기반 온라인 금융서비스 ‘m.Club’ 가입자가 20만명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m.Club은 미래에셋대우 수익률 상위 1% 고객이 매매한 종목을 알 수 있는 ‘초고수의 선택’, 자신의 매매내역과 투자 손익을 확인하는 ‘MY 시리즈’, 빅데이터 트렌드 분석을 통한 주식의 긍정 비중을 알아보는 ‘빅데이터 트렌드 종목’, 미래에셋대우 고객이 한 주간 많이 사고 판 ‘주간상품 TOP10’, 뉴스 속 숨겨진 투자기회를 찾아주는 ‘뉴스로 종목 포착’ 등 다양한 콘텐츠를 제공한다. 지난 2017년 11월 출시 이후 약 2년 만에 가입자 20만명 유치에 성공했다.

특히 ‘Dr. Big의 투자진단’은 혼자 투자하기 어려운 투자자들을 위한 서비스로, 빅데이터 알고리즘 분석을 통해 나의 투자 능력이 어느 수준인지 다른 고득점 고객들과 비교해 장단점을 안내해주는 것이 특징이다.
김범규 미래에셋대우 디지털혁신본부장은 “m.Club은 AI에 기반한 콘텐츠의 적시 제공을 통해 고객의 수익을 높이는데 의의가 있다”며 “앞으로도 m.Club의 다양한 콘텐츠가 고객에게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서비스를 개선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강길홍 기자 slize@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관련 태그 #미래에셋대우 #ai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엘지유플러스
  • 페이스북 바로가기
  • 유튜브 바로가기
  • 네이버포스트 바로가기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민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