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싼타페, 美 車평가 사이트서 ‘올해의 중형 SUV’ 선정

최종수정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이미지 확대
현대자동차의 중형 스포츠 다목적 자동차(SUV)인 싼타페가 미국의 자동차 평가 사이트에서 호평을 받았다.

31일 자동차업계에 따르면 미국 자동차 평가 사이트인 ‘카즈닷컴’이 진행한 2019년형 중형 SUV 평가 결과 현대차 싼타페가 혼다 패스포트, 포드 엣지, 닛산 무라노, 쉐보레 블레이저, 지프 그랜드체로키 등 6개 차종 중 1위를 차지하며 ‘올해의 중형 SUV’로 선정됐다.

카즈닷컴은 총 17개 부문 총점 540점 만점으로 평가한 결과 싼타페는 353점을 얻어 패스포트(352점)를 1점 차이로 앞섰다. 이어 엣지(328점), 무라노(317점), 블레이저(303점), 그랜드체로키(300점) 등이 뒤를 이었다.
싼타페는 사용자환경(UI)과 미디어·커넥티비티, 트렁크 적재 공간 등의 부문에서 가장 높은 점수를 얻었다. 다만 파워트레인과 앞좌석, 인테리어 품질 등 3개 부문에서는 최저점을 받았다.

카즈닷컴은 싼타페의 가장 큰 장점으로 높은 가격 경쟁력을 꼽았다. 싼타페는 제품 보증 기간이 일반 부품 5년, 파워트레인 10년 등으로 길고 가격은 평가 대상 가운데 가장 낮았다.

앞서 카즈닷컴은 2014년과 2015년에도 싼타페를 ‘올해의 패밀리카’로 선정한 바 있다.

정백현 기자 andrew.j@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엘지유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