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中 베이징 트윈타워 매각 검토

최종수정 2019-07-09 18:51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글자 크기 확대
사진=이수길 기자 leo2004@newsway.co.kr
LG전자가 베이징 트윈타워 매각을 검토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9일 LG전자는 일각에서 제기한 중국 베이징 트윈타워 매각추진에 대해 “자산 효율화를 위해 다양한 방안을 검토하고 있지만 구체적으로 정해진 바 없다”고 밝혔다.

앞서 업계에 따르면 LG전자 계열사인 LG홀딩스(홍콩홀딩스)는 베이징 트윈타워 매각(지분 100%)에 있어 주관사 선정및 본격적인 작업에 착수한 것으로 알려졌다. 베이징 트윈타워는 LG의 중국 컨트롤타워로 불린다.
베이징 트윈타워는 총 4억달러를 투자해 중국시장 공략을 위해 지난 2005년 준공됐다. 2개 동으로 지하 1~4층에는 쇼핑몰, 6~30층에는 사무실이 들어서 있다. 연면적은 8만2645㎡ 규모며 높이는 140m다. 준공 당시 LG전자와 LG화학, LG디스플레이, LG상사 등 LG 계열사들도 대거 입주했다.

최홍기 기자 hkc@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관련 태그 #LG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엘지유플러스
카드뉴스+
기획&탐사
  • 페이스북 바로가기
  • 유튜브 바로가기
  • 네이버포스트 바로가기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