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반도체, ‘썬라이크’로 대통령상 수상

최종수정 2019-06-25 13:26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글자 크기 확대
유현종 서울반도체 대표이사(오른쪽)가 대통령상 수상하고 있다. 사진=서울반도체 제공
서울반도체는 자연광 스펙트럼 LED ‘썬라이크’가 오는 27일까지 열리는 ‘국제 광융합 엑스포’에서 신기술 부문 최고상인 대통령상을 수상하는 영광을 안았다고 25일 밝혔다.

서울반도체 특허기술인 썬라이크는 자연광 스펙트럼(빛배열) 곡선을 재현한 세계 최초 LED 솔루션이다.

난반사 및 눈부심, 수면의 질에 영향을 미치는 강한 블루라이트 피크를 자연광과 동일한 수준으로 낮춰 시각적 편안함과 생체리듬 안정에 도움을 주는 사람중심의 차별화된 기술력으로 호평을 받았다.
유현종 서울반도체 대표이사는 “국제조명협회가 2021년부터 병원·학교·노인시설 등 다양한 분야에 인간중심조명 도입 본격화를 예상함에 따라 업계 최고 수준의 자연광 스펙트럼 LED인 썬라이크 적용 역시 확대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강길홍 기자 slize@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엘지유플러스
카드뉴스+
기획&탐사
  • 페이스북 바로가기
  • 유튜브 바로가기
  • 네이버포스트 바로가기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