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금융, ‘긴급구호세트’ 제작 기부금 전달

최종수정 2019-06-03 11:55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글자 크기 확대
사진=우리금융지주 제공

우리금융그룹이 지난달 31일 서울 중구 본점에서 ‘우리희망 긴급구호세트’ 제작 기부금을 전달했다고 3일 밝혔다.

이날 행사엔 손태승 우리금융 회장과 박경서 대한적십자사 회장 등 주요관계자가 참석했다.
우리금융은 재난 발생 시 신속하게 이재민을 지원할 수 있도록 대한적십자사와 함께 ‘우리희망 긴급구호세트’ 1200개를 사전 제작키로 하고 1억원을 기부했다.

긴급구호세트는 담요·수건·속옷·세면도구 등 이재민에게 꼭 필요한 생필품으로 구성된다. 대한적십자사에 보관되다가 재난 발생 시 신속하게 이재민에게 제공될 예정이다.

우리금융지주 관계자는 “우리금융은 재난 발생시 이재민을 위한 구호물품 지원, 그룹 봉사단 파견, 금융지원 등 단계별 재난 대응 프로세스를 체계적으로 구축해 재난지역 지원에 총력을 다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차재서 기자 sia0413@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엘지유플러스
카드뉴스+
기획&탐사
  • 페이스북 바로가기
  • 유튜브 바로가기
  • 네이버포스트 바로가기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