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호석화, 시각장애인에 10년째 흰지팡이 지원

최종수정 2017-10-13 18:41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글자 크기 확대

2008년부터 흰지팡이 1만3000여개 등 보장구 지원

사진=금호석유화학 제공
금호석유화학은 13일 ‘흰지팡이의 날’ (10월 15일)을 맞아 서울시 강동구 소재 한국시각장애인복지관에 시각장애인용 흰지팡이 제작 후원금 5400만 원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금호석유화학은 2008년부터 시각장애인의 자립을 위해 흰지팡이를 비롯한 보장구 일체의 제작 지원금을 전달해 왔다. 한국시각장애인복지관은 지원금으로 총 1650개의 흰지팡이를 제작해 도움이 필요한 시각장애인에게 전달할 예정이다.

흰지팡이는 7단 안테나형(최단 25cm, 최장 135cm)으로 고강도 알루미늄 소재로 제작된다. 금호석유화학은 올해까지 약 1만3000여개의 흰지팡이를 포함해 총 2만여 개의 시각장애인용 보장구를 시설에 지원했다.
임주희 기자 ljh@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엘지유플러스
카드뉴스+
기획&탐사
  • 페이스북 바로가기
  • 유튜브 바로가기
  • 네이버포스트 바로가기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