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성, 장애아동시설 방문해 체육대회 진행

최종수정 2016-04-20 16:37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글자 크기 확대

조현상 부사장과 산업자재PG 임직원 등 참석

효성 산업자재PG 임직원들이 서울 용산구 후암동에 위치한 영락애니아의 집을 찾아 장애아동들과 함께 함께하는 체육대회를 진행했다. 사진=효성 제공


효성이 장애인의 날을 맞아 서울 용산구 후암동에 위치한 ‘영락애니아의 집’을 찾아 장애아 40명과 봄맞이 ‘함께하는 체육대회’를 진행했다고 20일 밝혔다.

효성 산업자재PG는 영락애니아의 집과 인연을 맺고 2012년부터 식사도우미 활동과 생필품 지원 등을 이어가고 있다.
산업자재PG 임직원은 평소 야외활동이 쉽지 않은 중증장애아들과 일대일로 짝을 맺고 여러 실외 프로그램에 참여할 수 있도록 도왔다.

조현상 효성 부사장은 “효성은 소외계층이 사회의 온전한 구성원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일자리 제공뿐 아니라 다양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면서 “앞으로도 장애인이 보다 행복한 삶을 영위할 수 있도록 실질적인 도움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효성은 푸르메재단 재활치료 지원, 효성 임직원 가족과 함께하는 가족여행, 작은 음악회 지원 등을 통해 장애인뿐만 아니라 가족들까지 지원하고 있다. 장애아동·청소년으로 구성된 온누리사랑챔버 후원 등 활동으로 재활도 신경을 기울여왔다.

이밖에 에덴복지재단 컴브릿지 사업과 시설 개선 지원, 굿윌스토어 효성1호점’ 운영으로 장애인 일자리 창출과 자립도 지원한다.


차재서 기자 sia0413@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엘지유플러스
카드뉴스+
기획&탐사
  • 페이스북 바로가기
  • 유튜브 바로가기
  • 네이버포스트 바로가기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