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굿바이 미스터 블랙’ 이진욱, 눈빛에 당했다··‘진욱 앓이’

최종수정 2016-03-17 08:27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글자 크기 확대
사진=MBC '굿바이 미스터 블랙'

배우 이진욱이 '굿바이 미스터 블랙' 첫회에 멜로, 액션, 코믹을 오가며 안방을 사로잡았다.

16일 방송된 MBC 수목드라마 '굿바이 미스터 블랙'(극본 문희정, 연출 한희 김성욱) 1위에서 이진욱은 해군 특수부대 장교이자 선우그룹의 외아들이라는 뛰어난 배경과 유쾌한 성격, 흠잡을 곳 없는 외모까지 모든 것을 갖춘 희대의 완벽남으로 등장해 눈길을 모았다.
이날 UDT 모의훈련 장면에서 선보인 리더십과 순발력, 선재(김강우 분)의 아버지(이대연 분)를 건달들로부터 구해내는 모습은 앞으로 그가 선보일 화려한 액션에 대한 기대감을 더했다.

이와는 반대로 첫사랑 마리(유인영 분)를 향한 돌반지 프로포즈와 달콤한 멘트, 태국에서 만난 카야(문채원 분, 이후 스완)에게 보인 다정한 눈빛은 ‘블랙 앓이’의 시작을 예고케 하기도.

인트로 부분에서 짧게 등장한 선재로 인해 지원이 죽음을 맞이하는 모습은, 세상에 둘 도 없는 친구였던 두 사람이 왜 총구를 겨누는 사이가 되었는지 시청자들로 하여금 궁금증을 유발시켰다.
이렇게 멜로부터 액션까지 다양한 연기를 매끄럽게 소화하며 화려한 안방복귀를 마친 이진욱이 출연하는 MBC ‘굿바이 미스터 블랙’은 17일 2회가 방송된다.

이이슬 기자 ssmoly6@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관련 태그 #이진욱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엘지유플러스
  • 페이스북 바로가기
  • 유튜브 바로가기
  • 네이버포스트 바로가기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민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