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랑수아 프로보 사장 “르노삼성 SM6 통해 또 한번 비상”

최종수정 2016-01-17 22:44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글자 크기 확대

SM6 처음 공개하며 자신감 북돋아 2016 비전 달성 결의

프랑수아 프로보 르노삼성자동차 대표이사.
“어려운 시절을 통해 회사가 더욱 강해졌고 SM6를 통해 또 한 번의 비상을 위한 준비가 완료됐다”

프랑수아 프로보 르노삼성자동차 대표이사는 지난 15일 ‘2016 네트워크 컨벤션(Network Convention)’에서 이같이 밝혔다

이어“쉽지 않은 시장 상황에도 한마음 한 뜻으로 판매 목표량을 달성한 것에 대해 감사한다”고 말했다.
이번 행사는 경기도 고양시 일산 킨텍스 제2전시장에서 개최했다. 특히 회사 창립 이래 최초로 주요 임원, 매니저, 영업본부, 영업지점장, 대리점 대표, 판매 우수 영업담당, 협력회사 대표 등 1500여 명이 한데 모여 결의를 다지는 자리다.

르노삼성차는 ‘그 동안 준비해온 모든 에너지를 폭발시켜 자동차시장의 판도를 바꾸어놓자’는 의미에서 행사의 테마를 ‘Ready for Big Bang’으로 잡았다.

네크워크 컨벤션은 판매 현장의 영업담당자들의 노고와 성과를 치하하고 판매 목표 공유 및 목표 달성의 결의를 다지는 행사다.

올해는 르노삼성자동차가 야심 차게 선보인 SM6를 직원들에게 처음으로 공개하며 ‘SM6를 통해 한국 자동차 시장의 새로운 강자로 도약하겠다’는 2016 RSM 비전을 결의하는 시간으로 채워졌다.

박동훈 영업본부 부사장은 SM6의 품질과 상품성에 강한 자신감을 내보이며 임직원 및 협력사를 응원했고 “오랜 노력이 깃든 제품인 만큼 이제부터는 판매에 달려 있다”며 영업본부 임직원들에게 더욱 자신감을 가져줄 것을 당부했다.

또한 SM6를 통해 진정한 트렌드 리더로서의 입지를 강화할 것이라는 의지도 강조했다.

르노삼성자동차의 6번째 신규 라인업으로 이날 임직원들에게 처음 공개된 SM6는 다이내믹하고 카리스마 넘치는 디자인과 우수한 감성 품질이 어우러져 기존 중형차를 압도하는 고급감을 실현했다.

더불어 국내 최초, 동급 최초, 동급 최고의 다양한 신기술이 대거 적용돼 중형 세그먼트의 기준을 업그레이드하여 새롭게 정립했다.

윤경현 기자 squashkh@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관련 태그 #르노삼성자동차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엘지유플러스
카드뉴스+
기획&탐사
  • 페이스북 바로가기
  • 유튜브 바로가기
  • 네이버포스트 바로가기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