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건설, 에콰도르 중학교에 교육시설 기부

최종수정 2015-12-28 10:24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글자 크기 확대
SK건설이 에콰도르 에스메랄다스주(州) 톨리타 섬에 있는 트레세 데 마요 학교에 교실과 운동장 등 교육시설을 지어 기부했다. 사진은 안승갑 SK건설 부장(좌측 첫번째), 카를로스 파레하(Carlos Pareja) 에콰도르 에너지장관(좌측 두번째) 등 관계자들이 준공기념 현판 앞에서 기념 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 사진=SK건설 제공

SK건설은 에콰도르 에스메랄다스주(州) 톨리타 섬에 있는 트레세 데 마요 학교에 교실과 운동장 등 교육시설을 지어 기부했다고 28일 밝혔다.

에스메랄다스 현장 임직원들은 작은 섬 톨리타 학생들이 열악한 교육환경 탓에 제대로 된 교육을 받지 못하고 있다는 사연을 듣고 이번 사회공헌 활동에 참여했다.
SK건설은 지난 6개월 동안 100만 달러를 들여서 교실 6동과 화장실 8동, 운동장, 컴퓨터실, 실험실 등 교육시설을 새로 지었다. 또 오래된 전기, 오?배수 시설 등을 보수하기도 했다.

이날 준공식에는 카를로스 파레하(Carlos Pareja) 에콰도르 에너지장관이 참석해 SK건설에 감사를 표했다. 이 학교는 원래 중등 교육기관이었는데 이번 시설확충으로 고등교육 기관으로 승격됐다.

SK건설 관계자는 “250여명의 학생들에게 소중한 배움의 기회를 제공하게 됐다는 생각에 뿌듯하다”며 “앞으로도 지역사회 발전을 위해 다양한 나눔활동과 봉사활동을 펼쳐나갈 계획이다”고 말했다.
한편, SK건설은 지난 2009년 에콰도르에 진출한 이후, 초등학교 시설 개?보수, 의료 봉사활동 등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하고 있다.

서승범 기자 seo6100@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엘지유플러스
카드뉴스+
기획&탐사
  • 페이스북 바로가기
  • 유튜브 바로가기
  • 네이버포스트 바로가기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