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대투證 “BS금융지주, 경남은행 잔여지분 교환 발표··· 불확실성 해소”

등록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 공유하기

하나대투증권은 2일 BS금융지주에 대해 경남은행 잔여 지분 교환 결정으로 불확실성을 제고했고 올해 순이익 예상치도 시중 은행과 확연히 다른 모습을 보일 것으로 전망된다며 목표주가 2만2000원과 투자의견 매수를 유지했다.

전날 BS금융은 경남은행 잔여지분에 대해 1대1.56543주 비율로 교환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이는 불확실성 제거는 물론 반대매수 청구에 대한 부담이 줄어든다는 점에서 긍정적이라는 분석이다.

하나대투증권 한정태 연구원은 “조만간 발표될 은행권 1분기 실적 발표 시즌에 양호한 실적을 기록할 것으로 기대된다”며 “실적 및 경남은행과의 시너지 등을 감안하면 주가가 상승할 가능성도 높은 편”이라고 설명했다.

아울러 올해 은행업종을 선도할 종목으로 주목할 필요가 있다고 내다봤다.

한 연구원은 “정체되고 있는 은행산업과 달리 자체 성장력만으로 좋은 평가를 받고 있다”며 “25% 이상의 이익성장은 물론 향후 잔여 지분 처리 과정에서의 불확실성을 미리 제거한다는 점에서 더욱 긍정적”이라고 덧붙였다.


김민수 기자 hms@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 공유하기
ad
최상단상단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