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h수협은행, 해양수산과학기술진흥원과 해안정화 활동 펼쳐

등록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 공유하기

thumbanil 이미지 확대
사진=Sh수협은행 제공
Sh수협은행은 지난 15일 충남 보령시 오천면에 위치한 저두해수욕장 일대에서 'Sh사랑海봉사단×해양수산과학기술진흥원 자원봉사단 공동 해안가 환경정화활동'을 펼쳤다고 16일 밝혔다.

이날 해안 환경정화활동에는 송재영 기업그룹부행장과 최광수 해양수산과학기술진흥원 부원장 등 양 기관 봉사단 소속 임직원 50여 명이 참여했다.

수협은행과 해양수산과학기술진흥원은 지난달 '사회적 가치 공동 실현을 위한 ESG 협약'을 체결하고 해양환경보호 및 친환경·탄소중립 실현, 플라스틱 저감 캠페인, 임직원 환경정화 활동 등을 공동 추진하는 상호협력 네트워크를 구축해 운영하고 있다.

봉사단원들은 이날 보령수협 산하 점치어촌계 관할 해안가에서 태풍 '힌남노'로 인해 해변으로 떠밀려온 각종 행양쓰레기와 폐어구 등 포대자루 300여개 분량의 쓰레기를 수거했다.

아울러 수협은행은 이날 해안정화활동을 마치고 점치어촌계에 어업활동지원금을 전달하기도 했다.

송재영 부행장은 "양 기관의 임직원이 환경정화를 실시하여 ESG 경영과 사회적 가치를 실천하고 구슬땀을 흘린 의미 있는 활동"이라며 "작은 힘으로 깨끗해진 바다를 보며 무심히 쓰레기를 버리지 않는 것이 바로 환경보호를 실천하는 일이고 해양환경오염 문제 해결의 시작이라 생각한다"고 말했다.

한편 수협은행은 올 한해 ESG 협약을 맺은 기관‧단체들과 함께 매달 한차례씩 전국 어촌지역을 찾아 해안가 환경정화를 실시하여 사회적 책임을 적극 실천하고 있으며, 각 지역 어촌계에 실질적 도움을 주는 지원활동도 지속적으로 펼쳐 해양수산은행으로 역할을 이어갈 계획이다.

정단비 기자 2234jung@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 공유하기
ad
최상단상단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