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PO 시장 한파'에 밀리의 서재, 코스닥 상장 철회

등록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 공유하기

thumbanil 이미지 확대
코스닥 상장을 추진하던 KT 계열의 전자책 구독 플랫폼 '밀리의 서재'가 기업공개(IPO)를 철회했다. 최근 IPO 시장이 위축된 상황에서 무리하게 상장을 추진할 필요가 없다고 판단한 것으로 분석된다.

밀리의 서재는 8일 금융감독원에 상장 철회 신고서를 제출했다고 공시했다.

밀리의 서재는 철회신고서 제출사유에 대해 "보통주에 대한 공모를 진행해 최종 공모가 확정을 위한 수요예측을 실시했으나 회사의 가치를 적절히 평가 받기 어려운 측면 등 제반 여건을 고려해 잔여 일정을 취소하고 철회신고서를 제출했다"고 밝혔다.

이어 "수요예측에 참여한 기관투자자에게 주식을 배정하지 않은 상태이며 일반투자자에게도 청약을 실시하기 이전이므로 투자자 보호상 문제가 없다"고 덧붙였다.

밀리의 서재는 향후 시장 상황을 고려해 상장 시점을 검토할 예정이다.

안윤해 기자 runhai@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 공유하기

관련기사

관련태그

#밀리의 서재 #KT
ad
최상단상단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