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용에 BTS까지' 부산엑스포 유치에 목매는 이유는?

등록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 공유하기

10장의 카드뉴스

thumbanil 이미지 확대
thumbanil 이미지 확대
thumbanil 이미지 확대
thumbanil 이미지 확대
thumbanil 이미지 확대
thumbanil 이미지 확대
thumbanil 이미지 확대
thumbanil 이미지 확대
thumbanil 이미지 확대
thumbanil 이미지 확대
지난 15일 세계적인 아이돌 그룹 BTS가 부산에서 무료 콘서트를 개최했습니다. 콘서트는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를 기원하는 공연이었는데요. 전 세계 많은 팬들에게 박람회 유치 활동을 홍보하는 데에 성공했습니다.

BTS뿐만 아니라 이재용 삼성 부회장, 최태원 SK그룹 회장 등 대기업 총수들도 국내외에서 부산엑스포 개최를 위해 발 벗고 나섰습니다. 부산엑스포 유치는 윤석열 정부의 국정 과제 중 하나이기도 한데요.

세계박람회(엑스포), 도대체 어떤 행사일까요?

세계박람회란 인류의 산업·과학기술 발전과 성과를 소개하고 개최국의 역량을 과시하는 장으로, 경제·문화 올림픽이라고도 불리는데요. 국제기구인 세계박람회 기구(BIE)에서 체계적으로 관리하고 있습니다.

BIE 공인박람회에는 크게 두 가지 종류가 있는데요. 부산이 이번에 도전하는 2030 세계박람회는 1993년 대전, 2012년 여수에서 개최된 전문(인정)박람회와 달리 5년에 한 번 개최되는 세계(등록)박람회입니다.

그렇다면 세계박람회를 개최하려는 이유는 무엇일까요?

바로 세계박람회의 경제적 가치 때문. 산업연구원의 추정치에 다르면 유치 시 생산유발 효과는 43조 원, 부가가치 18조 원으로 총 61조 원에 달하는 경제적 가치를 얻을 수 있습니다.

또한 최대 4,500~5,000만 명의 관람객이 찾아올 것으로 기대되며, 고용 창출효과도 무려 50만 명으로 추정되는데요. 부산을 거점으로 국가 균형 발전에 기여할 수 있다는 점도 있습니다.

세계엑스포는 올림픽·월드컵과 함께 세계 3대 국제행사 중 하나이기도 한데요. 부산엑스포 개최에 성공할 경우 대한민국은 세계 7번째로 3대 국제행사를 모두 개최하는 국가가 됩니다.

지난해 유치 신청서를 제출한 우리나라. 러시아(모스크바)가 유치 신청을 철회하여 이탈리아 로마, 사우디아라비아 리야드, 우크라이나 오데사와 경쟁을 하게 되는데요.

개최지는 내년 11월 170개 BIE 회원국 대표의 비밀투표로 최종 결정될 예정. 이재용 부회장부터 BTS까지 전방위에서 지원에 나선 만큼 대한민국이 꼭 '2030부산엑스포'를 개최할 수 있길 기원합니다.

박희원 기자 parkheewonpark@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 공유하기
ad
최상단상단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