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빔프로젝터 신제품 출시···1.7㎏ 본체 간편휴대

등록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 공유하기

thumbanil 이미지 확대
LG전자는 고화질에 휴대성까지 갖춘 빔프로젝터 ‘LG 시네빔(CineBeam)’ 신제품을 출시한다. 사진=LG전자
LG전자가 고화질에 휴대성까지 갖춘 빔프로젝터 ‘LG 시네빔(CineBeam)’ 신제품을 출시한다.

LG전자는 이달 1일부터 9일까지 LG 시네빔 신제품(모델명 PF610P) 예약판매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 제품은 최대 120형(대각선 길이 305㎝·투사거리 3.18m) 화면에 풀(Full) HD(1920×1080) 해상도를 갖췄다. 제품 밝기는 촛불 1000개를 동시에 켰을 때와 비슷한 1000안시루멘(ANSI lumen) 수준이다.

본체 무게는 1.7㎏으로 휴대성이 높아 캠핑장 등 야외로 이동할 때도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다.

또 웹 운영체제(webOS) 5.0을 탑재해 유·무선 네트워크만 연결하면 유뷰브와 온라인 동영상 서비스(OTT)를 통해 다양한 콘텐츠를 즐길 수 있다. 에어플레이(AirPlay)2와 미라캐스트(Miracsat)를 지원해 iOS(12 이상), 안드로이드OS(6.0 이상)를 탑재한 정보기술(IT) 기기와 화면 공유도 가능하다.

이 밖에 사용 환경에 따른 화면 맞춤 기능을 제공해 간단한 리모컨 조작만으로 4개의 화면 모서리를 반듯하게 조정할 수 있다. 제품과 투사화면의 높이에 차이가 있는 경우 각도에 따른 왜곡을 방지할 수 있는 상하 자동 화면 맞춤 모드를 선택하면 된다.

LG 시네빔 신제품의 출하가는 99만원이다. 예약판매 기간 구매 고객에게는 외장 배터리와 전용 가방 등을 증정한다.

김선형 LG전자 한국HE마케팅담당은 “고화질에 휴대성까지 갖춘 신제품은 집안에서는 물론, 캠핑장에서도 사용하기 제격”이라며 “고객의 요구에 맞게 다양한 제품을 선보여 빔프로젝터 시장을 선도할 것”이라고 말했다.

장기영 기자 jky@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 공유하기

관련기사

더보기

관련태그

#LG전자
ad
최상단상단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