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HO “오미크론 위험성 매우 크다”

등록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 공유하기

thumbanil 이미지 확대
사진=연합뉴스

세계보건기구(WHO)는 29일 코로나19의 새로운 변이종인 오미크론이 전 세계적으로 매우 큰 위험 요인이 되고 있다고 경고했다.

이날 연합뉴스는 AFP 통신 등을 인용해 WHO가 “오미크론으로 인해 코로나19의 대규모 확산이 일어날 경우 결과가 심각할 수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고 보도했다.
WHO는 오미크론이 “많은 수의 돌연변이를 지닌 매우 다른 변이”라며 “그것(돌연변이)의 일부는 우려스럽고 면역 회피 가능성과 더 높은 전염성과 관련됐을 가능성이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오미크론이 전 세계적으로 더 확산할 가능성이 크다”며 “현시점까지 오미크론 변종과 연관된 사망 사례는 보고된 바 없지만 오미크론이 이전 변이보다 전염성이 더 강하다면 환자 수 급증과 보건 시스템 압박을 야기해 사망자가 증가할 수 있다”고 지적했다.

임정혁 기자 dori@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 공유하기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