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카드, 전기차 충전 요금 최대 70% 할인···‘삼성 iD EV 카드’ 출시

등록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 공유하기

thumbanil 이미지 확대
삼성카드가 전월 이용금액에 따라 전기차 충전 요금을 최대 70%까지 할인해주는 '삼성 iD EV 카드'를 출시했다고 29일 밝혔다.

한도는 월 최대 3만원까지다. 전월 이용금액이 30만원 이상일 경우 전기차 충전요금 50% 결제일 할인이 월 최대 2만원까지 제공된다. 전월 이용금액이 60만원 이상이면 전기차 충전요금 70% 결제일 할인이 월 최대 3만원까지 제공된다.

전기차 충전요금 할인 혜택은 환경부, 테슬라 수퍼 차저, 한국전력 등 다양한 전기차 충전소에서 제공된다.

전기차 오너를 위한 다른 자동차 관련 서비스 혜택도 담겼다. 먼저 전월 이용금액 30만원 이상일 경우 주차장·하이패스·대리운전을 이용하면 10% 결제일 할인이 통합 월 최대 5000원까지 제공된다.

이 카드로 현대해상 다이렉트 자동차 보험을 30만원 이상 결제하면 3만원 결제일 할인이 연 1회 제공된다. 또 배달앱, 스트리밍, 해외 등 다양한 영역에서도 할인을 제공한다. 이 카드로 배달앱을 이용하면 10% 결제일 할인을 전월 이용 금액에 따라 월 최대 1만원까지 제공한다. 또한 스트리밍 정기 결제 시에는 20% 결제일 할인을 월 최대 5000원까지 제공한다. 배달앱과 스트리밍 할인은 전월 이용금액 30만원 이상 시 제공된다.

이외에도 해외 직구 등 해외 결제 시에는 전월 이용 금액과 할인한도 없이 1% 결제일 할인을 제공 한다. 또 이 상품은 폐플라스틱을 재활용해 만든 친환경 소재인 'Recycling-PVC'를 50% 이상 사용했다. 고객은 타이포그래피로 대담한 EV 라이프를 표현한 '펑키' 디자인과 전기차의 에너지 게이지가 차오르는 순간을 나타낸 패턴이 적용된 '에너지업' 디자인 중 하나를 선택할 수 있다. 삼성 iD EV 카드의 연회비는 국내전용 및 해외겸용(마스터) 모두 1만5000원이다. 제공되는 혜탹은 연간 63만원 이상이다.

삼성카드 관계자는 "이번 카드를 비롯해 고객들의 취향에 맞는 다양한 서비스를 지속 선뵐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수정 기자 crystal@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 공유하기
ad
최상단상단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