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대통령, 내일 특별방역점검회의 주재···방역 강화대책 발표

등록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 공유하기

thumbanil 이미지 확대
문재인 대통령이 21일 오후 서울 여의도 KBS 공개홀에서 열린 2021 국민과의 대화 일상으로에서 국민 패널들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제공
정부는 29일 문재인 대통령 주재로 특별방역점검회의를 열고 ‘위드코로나’ 시행 4주간의 단계적 일상회복시행을 평가하고 방역 강화 방안을 발표한다.

28일 청와대 등에 따르면 문 대통령은 29일 오후 2시 청와대에서 특별방역점검회의를 주재하고 방역상황을 점검하고 대책을 논의한다.

문 대통령이 특별방역점검회의를 주재하는 것은 지난 7월 중순 수도권 특별방역점검회의 이후 4개월 만이다.
최근 국내 일 평균 신규 확진자가 4천명을 넘나들고 남아프리카공화국에서 새 우려 변이인 '오미크론'까지 등장하면서 방역에 대한 우려가 커지는 시기여서 회의 결과가 주목된다.

정부는 회의가 끝난 뒤 관계부처 합동 브리핑을 통해 방역종합대책을 내놓을 예정이다.

정부는 위드코로나 시행은 그대로 유지하면서 방역패스(접종증명·음성확인제) 확대에 무게를 두고 대책을 검토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김정훈 기자 lennon@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 공유하기

관련태그

#코로나 #오미크론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