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올레드 TV’, 세계 14개국 소비자매체 평가 1위

등록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 공유하기

thumbanil 이미지 확대
유럽 7개국 소비자매체의 TV 성능 평가에서 1위에 오른 ‘LG 올레드 에보(evo)’. 사진=LG전자
‘LG 올레드(OLED·유기발광다이오드) TV’가 세계 14개국 소비자매체의 TV 성능 평가에서 1위를 차지했다.

7일 LG전자에 따르면 올레드 TV는 최근 미국, 영국, 독일, 프랑스, 이탈리아, 네덜란드, 덴마크, 포르투갈, 스페인, 스웨덴, 체코, 벨기에, 핀란드, 호주 등 14개국 소비자매체가 실시한 TV 성능 평가에서 최고점을 획득했다.

특히 올해 출시한 차세대 올레드 TV ‘LG 올레드 에보(evo)’(모델명 65G1·55G1)는 유럽 7개국 소비자매체의 평가에서 1위에 올랐다.

프랑스 매체 크슈아지르(Que Choisir)는 264개 TV 제품을 대상으로 실시한 평가에서 올레드 에보에 최고점인 16.2점을 부여했다. 크슈아지르는 “LCD(액정표시장치) TV에서는 볼 수 없는 명암비로 놀랍도록 세밀한 이미지를 구현했다”고 평가했다.

덴마크 매체 탱크(Tænk) 역시 “뛰어난 색상, 훌륭한 명암비와 사운드 등 좋은 TV가 갖춰야 할 모든 것을 갖췄다”며 올레드 에보에 가장 높은 80점을 줬다.

소비자매체의 평가는 해당 매체가 제조사로부터 평가용 제품을 받지 않고 시중에 판매되는 제품을 직접 구매해 성능 비교한 것이어서 신뢰도가 높다는 게 LG전자 측의 설명이다.

LG전자 HE연구소장 남호준 전무는 “한층 더 진화한 올레드 TV의 차별화된 성능과 고객 신뢰를 기반으로 프리미엄 TV 시장에서 리더십을 더욱 공고히 할 것”이라고 말했다.

장기영 기자 jky@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 공유하기

관련기사

더보기

관련태그

#LG전자
ad
최상단상단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