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2021 한국IR대상’ 대상 수상

등록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 공유하기

thumbanil 이미지 확대
LG트윈타워. 사진=이수길 기자 leo2004@newsway.co.kr
LG전자는 14일 한국IR협의회가 주관한 ‘2021 한국IR대상’ 시상식에서 대상을 수상했다.

LG전자 최고재무책임자(CFO)인 배두용 부사장은 이날 서울 여의도 글래드호텔에서 열린 시상식에 참석해 대상을 받았다.

LG전자는 체계적이고 적극적인 IR(Investor Relations·투자자 대상 홍보) 활동을 통해 주주가치를 높이고 안정적 투자 기반을 확보한 점을 인정받아 수상 기업으로 선정됐다.

지난해 우수상 수상을 비롯해 최근 3년간 연속으로 수상 기업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LG전자는 주요 경영진이 정기적으로 애널리스트들과 만나 회사의 사업 방향성과 현황을 공유하고 시장의 의견을 청취해왔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유행하는 상황에서도 비대면 방식으로 애널리스트, 기관투자가 등과 소통하며 기업 활동을 적극 알렸다.

특히 지난해 말 합작법인 LG 마그나 이파워트레인 설립과 올해 4월 휴대전화 사업 종료 등 기업가치 평가에 큰 영향을 미치는 사안에 대해서는 능동적으로 콘퍼런스콜(전화회의)을 실시했다.

LG전자는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과 관련된 IR 활동도 강화하고 있다.

올해부터 전자투표제를 도입해 주주 의결권을 강화하고, 다양한 ESG 콘퍼런스에 참여해 회사의 정보를 전달하고 있다.

이 밖에 지난해부터는 디지털 전환을 적용한 IR 활동 관리시스템을 운영하고 있다. 이 시스템은 IR 활동을 정량적으로 분석할 수 있어 체계적이고 효율적인 활동이 가능하다.

배 부사장은 “주주 중심의 경영방침과 실행 의지를 적극 알리고 시장 참여자와의 신뢰를 강화하는 가운데 기업가치를 높일 수 있도록 더욱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장기영 기자 jky@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 공유하기

관련기사

더보기

관련태그

#LG전자
ad
최상단상단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