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버점검 코인빗, 고객 예치금 93억원

등록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thumbanil 이미지 확대
코인빗 공지사항 캡쳐.

가상자산(암호화폐) 거래소 코인빗의 서버 점검이 지속되고 있는 가운데 고객들의 예치금이 100억원 가까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18일 연합뉴스에 따르면 강민국 국민의힘 의원실이 거래소로부터 직접 확인받은 자료에 따르면 지난달 말 기준 코인빗의 회원은 9만7천499명이고 예치금은 약 93억9천만원이다.
예치금을 구체적으로 살펴보면 원화 예치금이 17억9천만원이고, 코인 예치금이 76억원(거래지원 종료 예정 제외)이다.

이 예치금을 전체 회원 수로 단순히 나눠 보면 1인당 10만원이 채 안 된다.

비교적 적은 액수로 보일 수 있지만, 실제 개별 투자자의 예치금 규모는 이와는 다를 수 있다.
투자자들은 코인빗의 공지와는 달리 출금이 막힐 경우 묻어둔 돈을 모두 날리는 것 아니냐며 걱정하고 있다.

일부 투자자들은 온라인 단체 대화방을 만들어 대응 방안을 논의하고 있다.

투자자들의 마음이 타들어 가는 가운데 코인빗은 조만간 서버 점검을 끝내고 정상 접속이 가능할 것이라고 밝혔다.

코인빗 관계자는 "이달 16일부터 서버 점검에 들어간 것으로 안다"며 "점검이 끝나고 홈페이지가 다시 열리면 문제없이 출금할 수 있다. 최대한 빨리 점검을 마치겠다"고 말했다.

이어진 기자 lej@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ad
엘지유플러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