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e is]산업부 초대 에너지 차관에 박기영···‘에너지 괸리’ 적임자 평가

등록  |  수정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인창고·서울대·행시 34회 출신
에너지 이해도 높은 행정 전문가
“탄소중립 차질없이 추진하겠다”

thumbanil
산업통상자원부 제2차관에 박기영 기획조정실장 내정. 자료=산업부
정부의 에너지 전환 정책을 이끌어갈 산업통상자원부의 초대 에너지 전담 차관에 박기영 산업부 기획조정실장이 임명됐다. 그는 에너지수요관리정책단장, 에너지자원정책관 등을 지낸 전문가로서 관련 분야 초대 차관에 적임자라는 평가를 받는다.

박 신임 제2차관은 에너지자원정책관 등을 거쳐 기획조정실장으로 재임 중인 행정 전문가로 알려졌다. 그는 1965년 생으로 서울 인창고를 나와 서울대 국제경제학과를 졸업했다. 미국 코넬대에서는 경영학 박사학위를 받았다.행정고시 34회로 공직에 입문해 산업자원부 FTA산업통상팀장과 지식경제부 바이오나노과장 등을 지냈다.

또한 미래기획위원회에 파견 나가 신성장동력국장을 맡았고 강원지방우정청장, 국무조정실 산업통상미래정책관 등도 거치며 핵심 부서를 두루 경험했다. 이후 산업부에 복귀해서는 에너지수요관리정책단장, 에너지자원정책관을 맡으며 에너지 분야의 전문성을 쌓았다.
박 2차관은 지난 2019년 12월 신임 통상차관보에 임명됐으며, 올해 3월에는 기획조정실장으로 자리를 옮겼다. 통상차관보와 기획조정실장 시절 국제적인 감각을 키웠다는 평을 받는다. 또 산업부 대변인을 지내는 등 내부 신망도 두터운 편으로 알려졌다.

향후 박 2차관은 탄소중립 실현을 위해 필수적인 에너지 전환을 가속화하고, 수소에너지 등 미래에너지 산업을 육성하는 역할을 수행할 예정이다. 에너지 하부 조직으로는 2관 4과가 신설된다. 산업부는 이번 인사와 조직 개편을 계기로 에너지 분야의 2050 탄소중립 실현을 위해 선제적으로 대응하겠다는 방침이다.

정부는 이번 임명과 관련해 박 차관이 수소경제 등 그린 뉴딜, 에너지 전환, 탄소중립 등 핵심 정책을 성공적으로 완수해 나갈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세종=변상이 기자 bse100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ad
엘지유플러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