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호텔앤리조트, 최상급 브랜드 ‘조선 팰리스 서울 강남’ 공개

등록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국내 최초 메리어트 브랜드 ‘럭셔리 컬렉션 호텔’

thumbanil 이미지 확대
사진=조선호텔앤리조트 제공
조선호텔앤리조트가 ‘조선 팰리스 서울 강남, 럭셔리 컬렉션 호텔(Josun Palace, a Luxury Collection Hotel, Seoul Gangnam)’ 오픈을 5월 25일로 확정하고 사전 예약 판매에 나선다고 15일 밝혔다.

조선 팰리스 서울 강남, 럭셔리 컬렉션 호텔(이하 조선 팰리스)은 한국 최고의 럭셔리 호텔이었던 초기 조선호텔의 장인정신을 바탕으로 지난 100여년동안 지녀온 헤리티지를 계승해 조선호텔앤리조트가 첫 선을 보이는 최상급 독자브랜드 호텔이다.

조선 팰리스는 고객에게 완벽한 기본과 선별된 가치를 선사해 ‘당신이 빛나는 시간(Exclusively Yours)’이라는 브랜드 슬로건을 가지고 호스피탈리티의 미학을 구현해나갈 계획이다.
또한 한국 최초로 메리어트 인터내셔널의 유니크하면서도 역사적인 럭셔리 호텔 브랜드인 ‘럭셔리 컬렉션(The Luxury Collection)’과 소프트브랜드 제휴를 맺어 대한민국 첫 번째로 오픈하는 럭셔리 컬렉션 호텔로 선보인다.

조선 팰리스는 서울 강남구 역삼동, 테헤란로 중심부의 새로운 랜드마크로 지어지는 센터필드 웨스트타워 내 로비층 웰컴 리셉션부터 3,4층으로 이어지는 연회장과 24층부터 36층에 위치한 고층부의 객실 및 다이닝, 조선 웰니스 클럽 등으로 구성되어 서울을 대표하는 강남의 스카이라인을 한눈에 즐길 수 있다.

맞춤형 서비스를 선보일 그리팅 장소인 그랜드 리셉션, 최상의 컨디션 속에서 서울의 시티뷰를 조망할 수 있는 총 254개의 객실, 콘스탄스(Constans), 이타닉 가든(Eatanic Garden), 더 그레이트 홍연(The Great Hong Yuan), 1914 라운지 & 바, 조선델리 더 부티크 등 총 5개로 구성된 독보적인 고메 컬렉션, 최대 300 명이 한번에 이용할 수 있는 더 그레이트 홀을 비롯한 3개의 연회장, 럭셔리 웰니스를 완성해줄 수영장 및 피트니스 시설로 구성됐다.

조선 팰리스는 호스피탈리티 업계의 신진 디자이너로 명성을 떨치며 전세계적으로 주목받고 있는 움베르트&포예(Humbert&Poyet)가 디자인 설계를 맡았다. 두 디자이너는 럭셔리에 대한 정의를 통해 최상위 호텔 브랜드의 다층적인 미를 완성시켰다. 미적 완성도뿐 아니라 조선 팰리스는 시그니처 향인 라스팅 임프레션(Lasting Impression)을 개발해 오감의 다각적인 요소를 채웠다.

또한 객실 베딩으로는 더 럭셔리 컬렉션 프레떼 베드 & 베딩 세트 (The Luxury Collection Frette Bed & Bedding Set)를 준비해 머리부터 발끝까지 최상의 숙면을 제안해나간다. 이탈리아 럭셔리 침구 브랜드인 프레떼(Frette)의 최상위 라인인 안드레아(Andrea) 라인을 전 객실과 욕실의 모든 린넨류에 적용했다. 전 객실에는 ‘시몬스’의 뷰티레스트 컬렉션 중 ‘더 원’ 라인을 비치했으며, 가장 최상위객실인 ‘조선 마스터스 스위트’와 ‘조선 그랜드 마스터스 스위트’에는 ‘블랙’ 라인으로 더욱 차별화했다.

럭셔리 컬렉션의 시그니처 어메니티인 니치 향수 브랜드 바이레도(BYREDO)의 르 슈망(Le Chemin) 라인을 전 객실에 비치했으며 객실 내 미니바를 프라이빗바로 특화해 칵테일 등을 즐길 수 있도록 했다.

조선 팰리스는 그랜드 오픈을 기념해 ‘로얄 인비테이션 투 조선 팰리스(Royal Invitation to Josun Palace)’ 를 오프닝 패키지로 출시한다. 오프닝 패키지는 5월 25일부터 8월 31일까지 투숙가능한 상품이다.

한편, 조선 팰리스는 ‘위드 코로나’ 시대에 고객들을 위한 객실 내 서비스들을 다각적으로 도입했다. 전 객실 내 자동 UVC 살균장치를 도입해 객실 정비 후 자동으로 자외선 살균시스템이 작동되며 공기청정, 가습기능 역시 객실 내부 필터로 장착되어 객실 컨디션을 쾌적한 상태로 유지시킨다. 더불어 전 객실 설치된 에어드레서를 통해 고객들의 의류 컨디션까지 최상으로 보장해나갈 계획이다.


김다이 기자 dayi@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ad
엘지유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