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온’ 새 대표에 나영호 이베이 전략기획본부장 내정

등록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 공유하기

thumbanil
나영호 롯데쇼핑 이커머스부문 신임 대표. 사진=뉴스웨이DB
롯데쇼핑 이커머스부문 새 대표에 나영호 이베이코리아 전략기획본부장이 내정됐다. 나 신임대표는 이베이코리아 스마일페이 등을 기획한 이커머스 전문가로 롯데닷컴 창립 멤버 출신이다.

25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롯데쇼핑은 롯데온 사업부장에 나영호 본부장을 내정한 것으로 전해진다. 최종 선임 절차가 남아있지만, 다음주 이후 임명될 예정이다.

나 신임 대표는 1996년 롯데에 입사해 LG텔레콤을 거쳐 2007년부터 이베이코리아와 인연을 맺었다. 이베이코리아에서 전략기획본부장을 맡으며 스마일페이 사업 등을 총괄한 것으로 알려졌다.

나 대표는 위기에 빠진 롯데온의 구원투수로 돌아왔다. 롯데는 외부 전문가를 영입해 롯데온 사업을 일으키겠다는 계획을 밝힌 만큼 이커머스 전문가인 나 신임 대표를 적임자로 판단했다. 앞서 조영제 전 롯데쇼핑 이커머스 대표는 롯데온 부진의 책임을 지는 차원에서 사임했다.

나영호 대표가 롯데온을 이끌게되면서 이베이코리아 인수전에서도 힘이 실렸다. 지난 23일 강 부회장은 롯데쇼핑 주주총회에서 “이베이코리아 인수에 충분히 관심이 있다”면서 “인수를 검토하기 위해 IM(투자설명서)을 수령했으나 구체적인 내용은 공시를 통해 밝히겠다”고 이베이코리아 인수 의지를 드러낸 바 있다.

김민지 기자 kmj@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 공유하기
ad
최상단상단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