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어서울, 취항 1년 만에 국내선 누적 탑승객 100만명 돌파

등록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 공유하기

thumbanil 이미지 확대
사진=에어서울 제공
에어서울은 지난 12월30일 기준 국내선 누적 탑승객 수가 100만명을 돌파했다고 28일 밝혔다. 2019년 10월 김포~제주 노선 취항으로 국내선 운항을 시작한지 약 1년 만이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국제선 운항이 어려워지자 지난해 상반기부터는 국제선 항공기를 국내선에 투입했다. 수요가 높은 김포~제주 노선을 증편하고, 김포~부산, 부산~제주, 청주~제주 등 국내 신규 노선에 연이어 취항하며 국내선 탑승객 수를 대폭 늘렸다.

특히 2020년 11월은 국내선 한 달 탑승객 수가 14만명을 넘어서며, 전년 동기 약 4만명 대비 260% 증가하는 등의 최대 실적을 달성했다.

에어서울 관계자는 “국제선 운항이 재개되기 전까지 부정기 취항 등 국내선을 확대 운영할 계획”이라며 “특히 수요가 높은 제주 노선에서 특가와 제휴 프로모션 등 다양한 프로모션을 계속해 갈 것”이라고 말했다.

현재 에어서울은 AIRBUS(에어버스)321 6대로 김포~제주, 김포~부산, 부산~제주, 청주~제주 등 국내선 4개와 중국 칭다오, 옌타이 노선을 운항하고 있다.

이세정 기자 sj@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 공유하기

관련기사

ad
최상단상단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