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회 방문한 강기정 “문 대통령, 원구성 지연 안타깝게 생각”

등록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 공유하기

thumbanil 이미지 확대
국회를 방문한 강기정 청와대 정무수석. 사진=연합뉴스 제공
강기정 청와대 정무수석이 국회를 방문해 원구성이 지연되는 것에 안타깝다며 심리를 드러냈다.

19일 국회를 방문한 강기정 수석은 문재인 대통령이 국회의 원구성 지연에 대해 안타깝게 생각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날 강 수석은 김태년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를 면담했다.

김 원내대표와 면담을 한 뒤 기자들과 만난 강 수석은 “3차 추가경정예산안(추경)이 국회로 온 지 2주가 됐는데 6월 내 처리키로 한 국민과의 약속이 (진행)되지 않고 있어서 문 대통령이 안타까워한다”고 말했다.

두 사람의 면담에서는 3차 추경, 원구성, 남북 관계 등을 논의한 것으로 전해졌다. 특히 강 수석은 “추경이 6월 임시국회에서 처리되도록 해달라”고 김 원내대표에게 당부했다.

강 수석은 김 원내대표를 만난 이유에 대해 “국회가 안 열려서, 추경이 안되고 있어서 답답해서 왔다”고 설명했다.

임대현 기자 xpressure@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 공유하기

관련기사

더보기
ad
최상단상단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