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생활건강, 맞춤형 화장품 ‘르메디 바이 씨앤피’ 론칭

등록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 공유하기

25일 이대 부근에 매장 정식 오픈
피부 타입·고민을 반영한 조합 결정해
현장에서 앰플·세럼 혼합한 세럼 선봬

thumbanil 이미지 확대
사진=LG생활건강 제공
LG생활건강은 CNP차앤박 화장품을 통해 맞춤형 화장품 ‘르메디 바이 씨앤피(ReMede by CNP)’를 오는 25일 론칭하고 이화여대 인근에 정식 매장을 오픈한다고 23일 밝혔다.

르메디 바이 씨앤피는 개별 소비자의 피부 상태와 고민에 맞는 맞춤형 세럼을 제작, 제공한다.

우선 매장에서 피부 전문가와의 개별 피부 측정 인터뷰를 통해 라이프 스타일 및 피부고민을 확인하고, 피부측정기기로 피부 상태를 분석한다.

이 피부 측정 인터뷰와 피부 분석 결과를 기반으로 일대일(1:1) 레시피를 추천하고, 고객이 결정한 최종 레시피로 세렴과 앰플을 혼합해 ‘나만의 세럼Ex’를 완성한다. 제품에는 고유 번호와 이름이 라벨링된다.

‘나만의 세럼Ex’는 3가지 베이스 세럼 중 피부 타입에 따라 선택된 1개의 세럼과 5가지 효능 앰플 중 피부 고민에 따라 선택된 2개의 앰플이 조합된다.

베이스 세럼은 피부 타입에 따라 과다 피지를 산뜻하게 정돈해주는 ‘스킨컨트롤 세럼’, 수분을 공급해 피부에 탄력을 더하는 ‘리밸런싱 세럼’, 건조한 피부에 풍부한 보습을 전달하는 ‘딥휴멕트 세럼’ 3가지이며, 효능 앰플은 ‘피부 고민’에 따라 모공케어, 탄력강화, 주름개선, 트러블케어, 화이트닝 5가지이다.

전화를 통한 사전 예약제로 25일부터 운영되며 예약 가능 시간은 르메디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피부 측정 인터뷰, 피부 정밀 분석을 포함해 제품이 나오기까지 40여분 소요되며 완성품의 용량은 50ml이다.

LG생활건강 관계자는 “CNP차앤박 화장품은 식품의약품안전처가 지난 3월 소비자의 피부 타입이나 취향에 따라 화장품을 선택·제조할 수 있는 ‘맞춤형 화장품 시행령’을 발표한 후, 지난 6월 서울 코엑스에서 열린 ‘정부 3.0 국민체험마당’에서 맞춤형 화장품 서비스의 일부를 시범적으로 선보여 좋은 반응을 얻기도 했다”며 “향후 맞춤형 화장품에 대한 연구를 지속적으로 진행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정혜인 기자 hij@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 공유하기

관련기사

더보기
ad
최상단상단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