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드뉴스]삼겹살도 좋지만 가성비 우수한 이 부위들 어때요?

최종수정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8장의 카드뉴스

이미지 확대
이미지 확대
이미지 확대
이미지 확대
이미지 확대
이미지 확대
이미지 확대
이미지 확대
닭고기와 소고기도 매우 좋아하는 우리들이지만, 그래도 즐겨 찾는 육류로 돼지고기를 빼놓기는 쉽지 않습니다. 실제로 돼지고기는 한국인이 가장 많이 먹는 육류이기도 한데요.

그중에서도 제일 인기가 높은 건 삼겹살 구이일 터. 그런데 이 삼겹살이나 목심 외에 가성비가 우수한 구이용 부위도 있지요. 바로 저렴하고 지방도 적은 저지방 부위들입니다.

어떤 부위일까요? 대표적으로 앞다리의 ‘꾸리살’, ‘부채살’, ‘주걱살’과 뒷다리의 ‘홍두깨살’을 들 수 있는데요.
머릿고기 중 ‘볼살’, ‘뒷머릿살’, ‘턱살’, ‘관자살’, ‘콧살’, ‘혀밑살’ 등도 구워먹기에 안성맞춤입니다.

고기가 있다면 구울 차례, 이때는 온도가 중요합니다. 근내지방 등 부위별 특성에 따라 적정 온도로 구워야 최적의 맛이 나기 때문. 우선 삼겹살과 목심은 약 250도의 팬에서 굽고, 육즙 손실을 줄이기 위해 가급적 적게 뒤집는 게 좋습니다.

반면 앞서 소개한 지방 함량이 적은 구이용 부위는 보다 낮은 온도에서 굽는 게 바람직합니다. 약 100∼110도 사이에서 굽되, 불판 위에 적당량의 지방을 올려 두면 타지 않으면서도 촉촉하게 구울 수 있지요.

아울러 돼지고기를 먹을 때는 이것저것 곁들이는 게 많은데요. 새우젓과 표고버섯은 빼놓지 않아야겠습니다. 새우젓에 함유된 리파아제(lipase)는 고기 지방을 분해해 소화를 돕고, 표고버섯의 에리다데민(eridademin) 성분은 혈중 콜레스테롤 수치를 낮춰주기 때문.

마지막으로 돼지고기를 살 때도 유념해야 할 게 있습니다. 고기 부분은 선홍색을 띠면서 절단면이 매끄러워 보이는 것을, 지방은 희고 굳은 걸 골라야 돼지고기 고유의 맛과 향을 즐길 수 있지요.

오늘 저녁은 돼지고기 구이 어떤가요?

이성인 기자 silee@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관련태그

#돼지고기
엘지유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