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날씨]‘서울 영하 10도’ 출근길 강추위···강풍에 체감온도 ↓

최종수정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이미지 확대
오늘 날씨 ‘서울 영하 10도’ 전국 출근길 강추위…강풍에 체감온도 ↓ 사진=연합뉴스 제공
수요일인 17일, 서울 아침 최저기온이 -10도까지 떨어지는 등 강한 추위가 이어지는 가운데 강한 바람으로 체감온도는 더 낮겠다.

이날 기상청에 따르면 오늘 날씨는 전국 대부분 지역이 영하권에 머물겠고 내일까지 강추위가 이어지겠다. 충청권, 전라권, 경남서부, 제주도에는 강한 눈이 내리겠다.

강원 내륙·산지는 -15도 이하, 경기 내륙과 충청권 내륙, 경북 북부, 전북 동부는 -10도 이하의 분포를 보이겠고, 바람도 강하게 불면서 체감온도는 더욱 낮아 매우 춥겠다.
지역별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10도 △인천 -9도 △춘천 -12도 △강릉 -8도 △대전 -8도 △대구 -7도 △부산 -4도 △전주 -7도 △광주 -5도 △제주 1도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4도 △인천 -4도 △춘천 -3도 △강릉 -1도 △대전 -3도 △대구 -1도 △부산 1도 △전주 -2도 △광주 -2도 △제주 3도로 예상된다.

강추위는 다음날(18일)까지 이어질 예정이다. 기상청은 "면역력 저하와 한랭질환 예방 등의 건강관리와 수도관 동파 예방 등 시설물 관리에 각별히 유의하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전국이 대체로 맑겠지만 충청권과 전라권, 제주도는 대체로 흐리고 경상 서부내륙은 구름이 많겠다.

특히 전날 눈이 내린 지역에서는 밤사이 기온이 영하권에 머물면서 쌓인 눈이 얼어 이면도로나 주택가 골목길 등 빙판길이 나타나는 곳이 많겠다. 차량운행 시 충분한 안전거리 확보와 낙상사고 등 교통과 보행자 안전에 주의해야 한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이 '좋음'으로 예상된다. 원활한 대기 확산과 강수의 영향으로 대기 상태가 청정할 것으로 보인다.

강원 영동은 이날까지, 대부분 해안과 제주도는 18일까지 바람이 35~65km/h로 매우 강하게 불겠고, 그 밖의 지역에서도 바람이 30~50km/h로 강하게 불겠다. 18일까지 대부분 해상에서 바람이 45~80km/h로 매우 강하게 불겠다.

바다의 물결은 서해 앞바다 1.5~4.0m, 남해 앞바다 1.0~4.0m, 동해 앞바다 1.0~3.5m로 일고 서해와 남해 먼바다 최고 5.0m, 동해 먼바다 최고 6.0m로 일 것으로 보인다.

김선민 기자 minibab3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엘지유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