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초미세먼지주의보 발령···실외서 보건용 마스크 착용

최종수정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이미지 확대
사진=연합뉴스
서울시 보건환경연구원은 6일 오후 8시를 기해 서울에 초미세먼지주의보를 발령했다.

서울 25개 자치구의 시간당 평균 초미세먼지 농도(PM-2.5)가 75㎍/㎥ 이상인 상태가 2시간 지속된 데 따른 것이다.

연구원은 이날 오후부터 국외 대기오염물질 유입과 대기 정체로 서울 지역의 초미세먼지 농도가 높아진 것으로 추정된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호흡기·심혈관 질환이 있는 시민과 노약자, 어린이 등은 외출을 자제하고 실외 활동이나 외출을 할 때 보건용 마스크를 착용해달라고 당부했다.

초미세먼지·미세먼지 등 대기질 실시간 자료는 대기환경정보 홈페이지나 모바일 서울 앱 등에서 확인할 수 있다.

임대현 기자 xpressure@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관련기사

더보기

관련태그

#미세먼지
엘지유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