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MS, ‘5GX 클라우드 게임’ 정식 출시···월 1만6700원

최종수정 2020-09-16 12:14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글자 크기 확대

XBOX ‘포르자·검은사막’ 모바일로 즐긴다
국내 게임업체 글로벌 시장 진출도 지원

(사진-SK텔레콤)
‘포르자 호라이즌4’, ‘검은사막’ 등 엑스박스 게임 100여종을 모바일에서도 즐길 수 있는 SKT-MS XBOX ‘5GX 클라우드 게임’이 정식 출시했다.

16일 SK텔레콤은 마이크로소프트(이하 MS)와 함께 1년 여간 베타 서비스를 진행해온 ‘5GX 클라우드 게임’을 정식 상용 서비스로 전환한다고 밝혔다. 월 이용요금은 1만6700원이다.

클라우드 게임이란 클라우드 스트리밍 방식을 통해 장소와 기기사양과 상관없이 고사양의 게임을 즐길 수 있는 서비스를 말한다. 이번 서비스를 통해 이용자는 고사양의 게임을 콘솔은 물론 PC와 안드로이드 OS기반 모바일(휴대폰과 태블릿)에서 자유롭게 플레이할 수 있다. SKT가 아닌 타 이통사 고객도 이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SKT 5GX 클라우드 게임’은 ‘엑스박스 게임 패스 얼티밋’에 가입하면 이용할 수 있다. ‘엑스박스 게임 패스 얼티밋’은 SKT 전체 대리점과 고객센터 뿐만 아니라 SKT T월드 또는 SKT 5GX 클라우드게임 전용 홈피에서 가입할 수 있다.

‘SKT 5GX 클라우드 게임’에는 콘솔게임인 엑스박스에서 검증된 대작 흥행 게임부터 인디게임까지 다양한 장르를 포함한다. 마인크래프트 시리즈의 신작인 마인크래프트 던전스가 이번에 추가됐으며, 시범 서비스를 통해 선보였던 검은사막은 정식 서비스로 전환된다.

또 올해 연말에는 FIFA 등 유명 스포츠 게임이 포함된 EA Play 게임들도 추가될 예정이다. 추후 스테이트 어브 디케이 3, 에버와일드, 페이블 등 MS가 직접 제작하는 신규게임도 모바일에서 동시에 공개할 계획이다.

아울러 SKT는 국내 게임사들의 콘텐츠가 엑스박스를 통해 글로벌 콘솔 및 클라우드 게임 시장에 진출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이를 교두보로 ‘국내 게임산업의 글로벌화’를 추진한다.

유영상 SK텔레콤 MNO사업대표는 “고품격의 ‘SKT 5GX 클라우드 게임’으로 구독형 게임 서비스를 선도할 것”이며, “국내 유망 게임을 발굴, 지원함으로써 클라우드 게임 생태계를 더욱 넓혀 나가겠다”고 밝혔다.

필 스펜서 MS XBOX 게임 총괄부사장은 “한국 게임 커뮤니티에 환상적인 게임 경험을 제공 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장가람 기자 jay@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엘지유플러스
  • 페이스북 바로가기
  • 유튜브 바로가기
  • 네이버포스트 바로가기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민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