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유럽서 ‘프로젝트 프리즘’으로 시장 공략

최종수정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소비자 취향·라이프스타일 반영한 세탁기·건조기·냉장고 출시
인공지능 기반 ‘그랑데 AI’ 주요 기능 도입한 신제품
맞춤형 냉장고 ‘비스포크’···유럽에 새로운 냉장고 시장 창출

이미지 확대
삼성 유럽향 비스포크 냉장고 라이프스타일 사진. 사진=삼성전자
삼성전자가 생활가전 사업 비전인 ‘프로젝트 프리즘(Project PRISM)’을 기반으로 한 신제품을 선보이며 유럽 시장 공략에 나선다.

프로젝트 프리즘은 다양한 소비자들의 취향과 라이프스타일을 반영한 제품 확대를 통해 라이프스타일 가전 브랜드로서의 위상을 강화하겠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우선 삼성전자는 인공지능을 기반으로 맞춤 세탁ㆍ건조가 가능한 ‘그랑데 AI’의 주요 기능을 대거 도입한 신제품을 8월 말부터 영국ㆍ프랑스ㆍ독일ㆍ스웨덴 등 유럽 주요 시장에 출시한다.
이 제품에는 ▲사용자가 선호하는 코스와 옵션을 기억해 디스플레이를 통해 보여주는 ‘AI 맞춤추천’ ▲세탁기가 빨래 무게를 감지해 물과 세제를 적정량만 자동으로 투입하는 ‘AI 맞춤세탁’ ▲세탁 코스에 맞는 건조 코스를 자동으로 설정하는 ‘AI 코스연동’ 기능 등이 적용돼 유럽 소비자들의 세탁∙건조 경험을 혁신할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삼성전자가 영국과 독일에서 1000여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소비자 조사 결과, 직관적이면서도 사용하기 편리한 컨트롤 패널을 중시한다는 답변이 74%나 나와 심플한 컨트롤 패널과 차별화된 AI 솔루션이 크게 주목받을 것으로 예상된다. 이번 신제품은 세탁기가 7~10kg, 건조기는 7~9kg 용량이다.

또한 삼성전자는 맞춤형 냉장고 ‘비스포크’로 유럽에 새로운 냉장고 시장을 창출한다는 방침이다. 삼성 비스포크 냉장고는 지난해 독일 베를린에서 개최된 유럽 최대 전자 전시회인 ‘IFA 2019’에서 유럽 소비자들에게 첫 선을 보였다.

이 제품은 사용자 라이프스타일에 따라 색상∙소재를 조합할 수 있는 한편, 빌트인 제품에 익숙한 유럽 소비자들에게 설치상 번거로움 없이 간편하게‘빌트인 룩’을 구현할 수 있다는 점에서 큰 관심을 받았다.

비스포크 냉장고는 또한 독일 국제 디자인 공모전 ‘iF 디자인 어워드 2020(International Forum Design Award 2020)’제품 부문에서 금상을 수상하며 혁신성을 입증했다.

삼성전자는 올 6월 중국, 8월 러시아 등에 비스포크 냉장고를 출시한 바 있다. 오는 10월에는 스웨덴, 핀란드, 덴마크 등 북유럽 국가에 본격 판매를 시작하고, 내년에 출시 국가를 확대할 계획이다.

유럽 시장에는 현지에서 인기있는 냉장∙냉동 전용 1도어 제품과 새틴 네이비, 새틴 베이지, 새틴 스카이 블루, 글램 라벤더 등 4가지 색상을 먼저 선보이며, 판매 추이에 따라 라인업을 지속 확장해 나갈 예정이다.

양혜순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상무는 “삼성전자는 국내뿐만 아니라 글로벌 시장에서도 소비자들의 다양한 취향과 라이프스타일을 반영한 제품으로 크게 주목받고 있다”며 “이번 신제품 출시로 유럽 가전 시장에서 삼성전자의 영향력이 더욱 커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지숙 기자 jisuk61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관련태그

#삼성전자
엘지유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