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스엠 이어 시티면세점도 인천공항 1터미널서 철수

최종수정 2020-07-14 19:57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글자 크기 확대
사진=이수길 기자 Leo2004@newsway.co.kr
지난 6일 영업 중단을 결정한 에스엠에 이어 시티면세점도 인천국제공항 제1터미널에서 철수한다.

14일 인천공항공사에 따르면 8월말 계약이 종료되는 제1터미널 3기 면세사업자 중 시티면세점도 영업 연장을 포기했다.

이에 따라 에스엠과 시티는 내달 말 영업을 중단하고, 연장을 결정한 호텔롯데와 호텔신라는 내년 2월까지 영업을 이어간다.
공사는 지난 5월부터 신규 사업자 선정 입찰에서 유찰된 6개 사업권 사업자(호텔신라, 호텔롯데, 에스엠, 시티)와 영업 연장 여부를 협의해왔다.

공사는 “8월 이후 수요 회복 등으로 여객 불편이 발생하면 다른 사업자나 4기 입찰에서 선정된 신규 사업자 참여를 유도하는 방안도 강구하고 있다”고 밝혔다.

김정훈 기자 lennon@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엘지유플러스
  • 페이스북 바로가기
  • 유튜브 바로가기
  • 네이버포스트 바로가기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민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