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수로 기부’ 재난지원금 논란···카드사, 팝업창서 재확인

최종수정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이미지 확대
BC카드 긴급재난지원금 신청 페이지의 ‘기부하기’ 팝업 화면. 사진=홈페이지 캡처
정부의 긴급재난지원금을 실수로 기부했다 취소하겠다는 요청이 잇따르자 카드사들이 팝업창을 통해 기부 의사를 재확인하기로 했다.

KB국민카드는 인터넷 홈페이지와 모바일 웹페이지, 애플리케이션 등에서 신용·체크카드를 통한 긴급재난지원금 신청 시 전액 기부를 선택한 경우 팝업창을 통해 기부 관련 사항을 추가 안내한다고 13일 밝혔다.

또 ‘기부 없이 신청’ 메뉴와 ‘기부 포함 신청’ 메뉴를 분리해 기부 의사가 없으면 아예 기부를 선택하는 일이 없도록 했다.
이는 지난 11일부터 시작된 긴급재난지원금 신청 시 지원금 신청 화면과 기부 신청 화면이 분리되지 않아 의도치 않게 기부금을 전액 기부했다 뒤늦게 취소를 요청하는 사례가 잇따른 데 따른 조치다.

행정안전부는 이 같은 사례를 막기 위해 이날부터 모든 카드사에 전액 기부를 선택할 경우 팝업창으로 재차 확인할 수 있도록 하고 기부 없이 지원금을 신청할 수 있는 메뉴도 구성토록 했다.

만약 실수로 지원금을 전액 기부했거나 기부금을 잘 못 입력한 경우 신청 당일 카드사 콜센터를 통해 취소를 요청할 수 있다.

행안부는 당일 신청 사항을 수정을 하지 못하더라도 향후 주민센터 등을 통해 수정할 수 있도록 조치할 계획이다.

장기영 기자 jky@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엘지유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