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 車 구매 문턱 낮춘 ‘전액 할부’ 프로그램 마련

최종수정 2020-05-11 09:37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글자 크기 확대

5月 차량 출고하는 개인·개인 사업자 고객 대상
▲차량 가격 전액 할부 ▲車가격 25% 상당 추가 대출
‘365 FREE’ 프로그램 연장 운영···차종 니로 HEV 추가

기아차는 초기비용 전액 구매 프로그램 출시를 통해 차량 가격은 물론 차량 구매 시 발생하는 각종 초기 비용에 대한 고객 부담까지 크게 경감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사진=기아자동차 제공

기아자동차가 어려운 경제 상황에 맞춰 차량 구매 문턱을 낮추기 위한 새로운 구매 프로그램 ‘초기비용 전액 할부 구매 프로그램’을 출시했다고 11일 밝혔다.

‘초기비용 전액 할부 구매 프로그램’은 ▲차량 가격 전액 할부 ▲차량 가격 25% 상당의 금액 추가 대출 등의 혜택을 제공하는 특별한 구매 프로그램이다.
기아차는 이번 구매 프로그램 출시를 통해 차량 가격은 물론 차량 구매 시 발생하는 각종 초기 비용에 대한 고객 부담까지 크게 경감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5월 중 기아차 차량을 출고하는 개인 및 개인사업자 고객이 이번 구매 프로그램을 이용할 경우, 36/48/60개월 중 원하는 할부 기간을 선택해 할부 금액 및 추가 대출 금액을 원리금 균등 방식으로 상환하면 된다.

또 차량 가격 25% 상당의 대출 금액에 대해서는 중도 상환 수수료 면제 혜택도 제공된다.
기아차 관계자는 “차량 구매 시 발생하는 각종 초기 비용도 부담이 되는 경우가 많은데, 차량 가격 이상까지도 지원받을 수 있는 신규 구매 프로그램을 통해 고객 부담을 최소화했다”며 “앞으로도 고객을 위한 다양한 구매 프로그램들을 선보일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편 기아차는 지난 달 런칭한 1년 무납입 구매 프로그램인 ‘365 FREE’ 프로그램을 고객들의 뜨거운 호응에 힘입어 5월에도 연장 운영하며 대상 차종에 니로HEV를 추가한다는 방침이다.

윤경현 기자 squashkh@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엘지유플러스
  • 페이스북 바로가기
  • 유튜브 바로가기
  • 네이버포스트 바로가기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민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