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차세대 전기차 내년초 출시 예정

최종수정 2020-05-10 21:45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글자 크기 확대
현대자동차의 전기차 콘셉트카 ‘45’. 사진=현대자동차 제공
현대자동차가 이르면 내년 1월 전기차 전용 플랫폼(E-GMP)을 적용한 차세대 전기차를 출시할 예정이다.

10일 현대차는 차세대 전기차(개발코드명 NE) 생산 계획 등을 노동조합에 설명했다고 밝혔다. 현대차는 지난해 차세대 전기차에 적용하기 위해 E-GMP를 개발했다.

지금까지 현대차의 전기차 모델은 기존 내연기관 차 모델에서 내연기관을 제거하고 그 공간에 전기모터를 설치해 만들었는데, 전기차 완성도를 높이기 위해 전용 플랫폼을 개발한 것이다.
현대차는 E-GMP는 기존 플랫폼의 단점을 보완하고 전기차 특성을 살려 공간 효율성을 높일 수 있다고 소개했다.

NE는 차체 하부에 고전압 배터리를 평평하게 배치해 기존 전기차 모델의 뒷좌석 공간이 좁아졌던 문제를 해결할 것으로 예상된다.

현대차는 NE 양산을 위해 울산1공장 2라인을 전기차 전용 라인으로 전환한다는 계획도 노조에 전달한 것으로 알려졌다.

디자인은 현대차가 작년 9월 독일 프랑크푸르트 모터쇼에서 처음 공개한 전기차 콘셉트카 ‘45’를 기반으로 할 예정이다.

대형 스포츠유틸리티차(SUV)급 차체에 엔진룸이 필요 없는 전기차 특성이 더해지며 내부 공간이 기존 대형 SUV보다 넓게 확보될 것으로 보인다.

임대현 기자 xpressure@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관련 태그 #현대차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엘지유플러스
  • 페이스북 바로가기
  • 유튜브 바로가기
  • 네이버포스트 바로가기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민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