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원보수]한성숙 네이버 대표, 29억8400만원···이해진 GIO 는12억3700만원

최종수정 2020-03-30 17:58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글자 크기 확대
사진=네이버 제공.
한성숙 네이버 대표가 지난해 연봉 29억8400만원을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해진 네이버 창업자 겸 글로벌투자책임자(GIO)는 12억3700만원을 받았다.

30일 네이버의 지난해 사업보고서에 따르면 한성숙 대표는 지난해 급여 12억원 상여 16억8000만원 및 기타 근로소득 1억400만원을 포함해 총 29억8400만원의 보수를 지급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회사 측은 상여금과 관련해 “네이버 CEO로서 네이버 앱의 단계적 전환, 스마트스토어 리브랜딩 등 회사 주요 서비스 변화를 성공적으로 이끌고 창작자 보상 강화를 통해 UGC, 동영상 서비스의 선순환 구조를 구축했다”면서 “글로벌 콘텐츠 및 커머스 비즈니스 모델을 발굴한 점을 고려해 지급했다”고 설명했다.
한 대표 이외에 가장 많은 보수를 지급받은 사람은 최인혁 COO다. 최인혁 COO는 지난해 급여 6억원, 상여 6억3400만원 및 기타 근로소득 9900만원을 포함해 총 13억3300만원을 지급받았다.

한편 네이버 창업자 겸 GIO는 급여 5억4000만원, 상여 5억6000만원 및 기타근로소득 1억3700만원을 포함해 총 12억3700만원의 보수를 지급받은 것으로 집계됐다.

이어진 기자 lej@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엘지유플러스
  • 페이스북 바로가기
  • 유튜브 바로가기
  • 네이버포스트 바로가기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민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