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투자, 정영채 대표 2년 재선임안 주총 통과

최종수정 2020-03-25 15:03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글자 크기 확대
정영채 NH투자증권 대표가 재선임됐다.

25일 NH투자증권은 이날 여의도 본사에서 제 53기 정기주주총회를 열고 정영채 대표이사를 임기 2년, 이정대 비상임이사를 임기 1년으로 재선임했다고 밝혔다.

또 임병순 전 금융감독원 금융중심지 지원센터 실장을 감사위원이 되는 사내이사(상근감사위원)로, 홍석동 전 NH농협증권 부사장과 정태석 전 광주은행장을 사외이사로 각각 임기 2년으로 신규선임했다.
비상임이사로는 김형신 농협금융지주 사업전략부문 부사장을 임기 1년으로 신규선임했다.

또 NH투자증권은 이날 주총에서 지난해 재무제표 및 연결재무제표를 승인하고, 배당금 총액은 1507억원으로 보통주 500원, 우선주 550원으로 결의했다.

김소윤 기자 yoon13@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엘지유플러스
  • 페이스북 바로가기
  • 유튜브 바로가기
  • 네이버포스트 바로가기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민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