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일 마스크 470만개 풀려···약국, 서울·경기외 하나로마트 구매 가능

최종수정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약국에 451만개 공급···6∼8일 1인당 2매씩 한번 구매 가능

이미지 확대
7일 아침 대구 수성구 동대구농협 하나로마트 앞에 마스크를 구매하기 위한 시민 100여명이 몰려 혼잡을 빚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제공
7일 전국 공적 판매처를 통해 470만여개의 마스크가 공급된다. 일반인은 약국과 서울·경기지역을 제외한 농협하나로마트에서 구매가 가능하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이날 공적 판매처를 통해 총 470만5000개의 마스크를 공급한다고 밝혔다. 약국에 451만개, 하나로마트에 19만개가 들어간다.

단 약국에서는 6∼8일 3일간 1인당 2개씩 한 번만 살 수 있다. 이미 6일 약국에서 마스크 2매를 샀다면 이번 주말에는 더 이상 구매가 불가능하다. 구매 시에는 주민등록증, 운전면허증과 같은 신분증을 제시해야 한다.
하나로마트에서는 중복구매방지를 위한 시스템이 마련되기 전까지 1인당 1매씩 구매할 수 있다.

9일부터는 새로 시행되는 마스크 구매 ‘5부제’에 따라 일주일에 2매까지 구입이 가능하다.

자신이 태어난 연도의 끝자리 번호를 기준으로 월요일은 1·6, 화요일은 2·7, 수요일은 3·8, 목 4·9, 금 5·0이 해당한다. 토·일요일은 주중에 사지 못했던 이들이 살 수 있다.

이지숙 기자 jisuk61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관련태그

#코로나19 #마스크
엘지유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