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 콕콕]‘화산 폭발’ 필리핀 여행은 모두 취소?

최종수정 2020-01-13 16:01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글자 크기 확대

6장의 카드뉴스

12일 3시35분경(현지 시각) 필리핀 수도 마닐라에서 남쪽으로 65㎞가량 떨어진 탈 화산섬에서 지진 및 화산 폭발이 발생했습니다. 화산 폭발로 화산재 기둥이 10㎞ 이상 치솟았는데요.

치솟은 화산재는 수도권인 메트로 마닐라의 케손시 북쪽까지 날아간 것으로 확인됐으며, 화산재의 영향으로 현재 마닐라 국제공항의 항공기 운항이 전면 중단됐습니다.

필리핀 당국은 반경 14㎞ 이내의 주민과 관광객 등에 대피령을 내렸고, 화산섬 전역에 진입을 금지했습니다. 또한 화산 경보수준을 3단계에서 ‘분화 임박’ 수준인 4단계로 격상했습니다.
탈 화산이 안정화 될 때까지 마닐라 국제공항을 통한 필리핀 방문은 어려울 것으로 보입니다. 필리핀 내 다른 관광지도 화산의 영향이 있는지 궁금해 하는 분들도 있을 텐데요.

우리나라 사람들이 많이 찾는 세부와 보라카이는 화산 지역에서 각각 800㎞, 300㎞ 이상 떨어져 있어 폭발의 영향이 미치지 않아 위험하지 않다고 합니다.

이석희 기자 seok@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관련 태그 #필리핀 화산 폭발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엘지유플러스
카드뉴스+
기획&탐사
  • 페이스북 바로가기
  • 유튜브 바로가기
  • 네이버포스트 바로가기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loading